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탈모이야기

탈모이야기

게시판 상세
subject 아침마다 한 움큼씩, 여성탈모 의심해야…
name 운영자 (ip:)
  • date 2016-01-19 10:49:41
  • like it 추천하기
  • hit 860
grade 0점


한 때 풍성하고 탐스런 머리카락의 소유자였던 이모씨는 요즘 계속 울상이다.

갈수록 힘이 없어지더니 자고 나면 한 움큼씩 빠지는 것 같아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니다.




최근 이모씨처럼 힘없고 가는 머리숱을 지닌 여성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

일반 샴푸를 버리고 탈모에 좋다는 샴푸로 바꾸어도 전혀 나아지지 않고 원하는 헤어스타일을 만들 수 없다.

심각한 경우 중년 여성들의 정수리 탈모와 같은 현상으로까지 진행되어 외출하기조차 힘든 경우가 많다.





이러한 여성들의 탈모의 요인으로는 유전적인 요인 뿐만 아니라,

다이어트, 과식 등으로 영양소를 불균형하게 받아들이거나 사회생활로 인한 스트레스를 들 수 있다.

더불어 임신, 출산, 폐경 등을 통한 호르몬 변화도 여성들의 탈모를 부추기고 있다.

이러한 여성들의 탈모를 단순히 피부 표면의 문제로만 해결하려고 해서는 안 된다.

피부 표면의 문제와 몸 속의 문제를 동시에 다스려야 해결이 가능하다.

 탈모의 원인인 몸 속의 탈모 원인 효소의 활성, 부족한 영양분,

호르몬의 변화 등은 피부 표면을 다스려서는 도저히 해결할 수가 없기 때문이다.

탈모에 좋은 식품이나 영양제를 섭취하면서 피부 표면을 다스려야 한다.

두피가 예민한 경우에는 두피에 자극을 주는 샴푸를 사용하지 않고

순하고 저자극적인 샴푸로 교체하여 두피의 자극을 완화시킬 필요가 있다.

또한 모공이 막혔다면 피지분비와 영양제품의 흡수 등에

장애를 받지 않도록 청결에도 신경을 써야 다.



file
password *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